'비 혹은 얼룩말'에 해당되는 글 1건

  1. 2009.05.25 [일상] 오늘 고도원의 아침편지
일상2009.05.25 11:36

얼룩말


천등산 끝자락에서
가서 오지 않는 너를 기다린다

박하 향기 아득한 시간의 터널 지나
푸른 기적 달고 숨가삐 달려 와서
내 생의 한복판 관통해 간
스무 살의 아름다운 기차여!


-
정하빈의《비, 혹은 얼룩말》중 '첫사랑'(전문)에서 -


*
아무리 거친 야생마도
좋은 조련사를 만나 길들이면 명마가 됩니다.
그러나 얼룩말은 좀처럼 길들여지지가 않아서
일부러 길들이려 하면 아예 죽어버린다고 합니다.
시대의 한복판을 관통해 숨가삐, 모질게 달려온
한 마리 얼룩말이 역사의 터널을 지나
천등산 끝자락에 오르더니 끝내
보이지가 않습니다.

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.


행복한 하루되셔요...

woojja ))*
\\\\\\\\\\\\\\\\\\\\\\\\\\\
Posted by woojja

티스토리 툴바